로고

아산시,日 첨단 자동차부품 기업 4천만 불 투자 유치 성사

아산시, 충남도·오바노보루사·(주)비토넷에이피와 투자 MOU 체결...음봉면 공장 설립
생산유발 6천170억. 3백여명 신규 고용 창출. 세수 증대 등 지역 경제 활성화 기여 기대

온주신문 | 기사입력 2023/05/25 [15:40]

아산시,日 첨단 자동차부품 기업 4천만 불 투자 유치 성사

아산시, 충남도·오바노보루사·(주)비토넷에이피와 투자 MOU 체결...음봉면 공장 설립
생산유발 6천170억. 3백여명 신규 고용 창출. 세수 증대 등 지역 경제 활성화 기여 기대

온주신문 | 입력 : 2023/05/25 [15:40]

▲ 아산시, 충남도·오바노보루사·(주)비토넷에이피와 투자 MOU 체결 (왼쪽부터) 김태흠 충남도지사, 윤영표 비토넷에이피 대표이사, 오바 노보루 긴잔카이 투자조합 오바 노보루 이사장, 박경귀 아산시장


 외자 유치와 온천·정원 분야 정책 발굴을 위해 일본을 방문 중인 박경귀 아산시장이 첨단 자동차 부품 기업의 4천만 불 투자를 유치했다.

 

25일 박경귀 아산시장과 김태흠 충청남도지사, 오바 노보루 투자조합 이사장, 윤영표 ㈜비토넷에이피 대표이사 등 4인은 일본 동경에 위치한 뉴오타니호텔에서 만나 투자양해각서(MOU)에 서명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오바노보루 투자조합과 ㈜비토넷에이피는 5년 내에 4천만 불을 투자해 아산시 음봉면 일원 13만5천884㎡ 부지에 공장을 설립하게 된다.

 

기존 천안 사업장을 아산으로 확장 이전할 예정으로, 이번 투자를 통해 약 310명의 신규 고용 창출을 비롯해 세수 증대 등 지역 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공장설립 및 아산 이전이 완료되면 5년간 매출 8천17억 원, 수출 효과 5천848억 원, 수입 대체효과 1천735억 원, 생산 유발 6천170억 원 등의 경제효과가 예상된다.

 

아산시와 충청남도는 외국인투자촉진법에 따른 각종 인센티브를 비롯해, 공장 신축 인허가 등 행정절차를 적극 지원하고, ㈜비토넷에이피는 지역 개발 촉진과 지역 고용 창출을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한국 기업 ㈜비토넷에이피는 일본 기업 ㈜오토테크가 가진 원천기술을 이용해 세계 최초 차량용 비접촉 안전센서 개발에 성공했다. 이들의 기술개발은 미국 정부의 요청에 의해 추진되었으며, 관련 기술의 세계 표준화가 목표다.

 

일본의 유한투자회사인 오바노보루사는 ㈜비토넷에이피에 모회사인 ㈜오토테크의 원천기술을 제공했으며, 아산 공장 설립에 필요한 자본을 투자하기로 했다.

 

아산시는 글로벌 자동차 기업 현대자동차가 위치해 있는 만큼, 독보적 기술력으로 세계 최초 자동차용 비접촉 안전센서 시스템의 세계 표준화를 추진 중인 ㈜비토넷에이피와 최고의 파트너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에 박경귀 시장은 이번 협약 하루 전인 24일 투자 기업인 오바노보루사와 ㈜비토넷에이피 등과 간담회를 갖고 투자처로서 아산의 강점과 기업환경에 설명하는 등 투자유치 최종 성사를 위해 적극 노력한 바 있다.

 

투자협약 체결을 마친 박 시장은 “아산 투자를 결정해준 오바노보루사와 기꺼이 원천기술을 이전해준 ㈜오토테크, 무엇보다 독보적 기술력으로 투자협약의 토대를 만들어주신 ㈜비토넷에이피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인사했다.

 

이어 “이미 여러 글로벌 기업이 아산을 아시아 거점기지로 택했고, 최고의 투자 결정이었다고 입을 모으고 있다”면서 “(주)비토넷에이피의 투자 결정 역시 최고의 선택이 될 수 있도록, 아산시장으로서 공장설립에 아무런 차질이 없도록 가능한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아산시를 택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협약식에 참석한 김태흠 지사는 “아산시와 자동차 산업의 미래에 4천만 불 투자를 결정해주신 오바노보루사에 감사드린다”고 인사하고 “오바노보루사의 아산 투자가 성공적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충청남도도 각종 지원과 규제 완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오바 노보루 이사장은 “기술의 완성까지 긴 여정과 난관이 있었지만 오늘 이렇게 경사스러운 날을 맞이하게 됐다”면서 “아산시와 충남도의 지원으로 백만 아군을 얻는 효과를 얻게 됐다. 이미 여러 기업과 도입 논의가 진행 중인 만큼, ㈜비토넷에이피와 ㈜오토테크의 미래에 많은 기대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일본 오바노보루사의 4천만 불 투자 유치로 아산시의 민선 8기 외자 유치는 2억9500만 불을 기록했다.

 

박경귀 시장은 “일본 자본가들이 한국 기업의 기술력을 인정하고, 그 기업에 투자하기 위해 유한회사를 만들어준 이번 사례가 굉장히 인상 깊다”면서 “앞으로 한국과 일본의 기술력, 자본이 협력하고 교류하는 이런 사례가 더 늘어나기를 기대하며, 그 협력이 확장될 수 있도록 아산시도 적극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 아산시, 충남도·오바노보루사·(주)비토넷에이피와 투자 MOU 체결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