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아산시-인주산단협의회, 청년 친화형 산업단지 조성 ‘맞손’

아산시, 한국산업단지공단 ‘청년문화센터 건립사업’ 공모 도전

온주신문 | 기사입력 2024/03/26 [16:41]

아산시-인주산단협의회, 청년 친화형 산업단지 조성 ‘맞손’

아산시, 한국산업단지공단 ‘청년문화센터 건립사업’ 공모 도전

온주신문 | 입력 : 2024/03/26 [16:41]

▲ 아산시-인주산단협의회, 청년 친화형 산업단지 조성 협약

 아산시(시장 박경귀)와 (사)인주일반산업단지입주기업체협의회(협의회장 김진석)가 청년 친화형 산업단지 조성을 위해 손을 잡았다.

 

아산시와 인주일반산업단지입주기업체협의회는 25일 인주산단 회의실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2024년도 산업단지 청년문화센터 건립사업’ 공모 선정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한국산업단지공단 ‘2024년도 산업단지 청년문화센터 건립’ 공모 사업은 산업단지 내에 부족한 편의시설과 혁신지원시설이 집적화된 센터를 건립해 근로자 복지환경을 개선하고 청년 유입 기능을 강화하는 청년 친화형 환경개선사업이다.

 

시는 청년문화센터 건립사업 공모에 선정되면 인주일반산업단지 내 부족한 문화·체육·편의시설 공간을 구축하고, 다양한 청년 친화형 여가·휴식 프로그램 운영으로 청년 근로자의 정주 여건을 개선할 계획이다.

 

시는 이날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다양한 민간 단체와 협력해 신청 단계부터 청년 친화형 공간을 구상해 공모에 도전하겠다고 밝혔다.

 

정현모 아산시 투자유치과장은 “인주산단 입주기업과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청년아지트 나와유 등 청년 사업 경험이 많은 관련 기관부터 관내 대학(교), 지역단체 등과 손잡고 공모 선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진석 협의회장은 “인주일반산업단지는 지역 발전에 크게 기여했지만, 현재는 노후되어 문화·체육시설, 편의시설이 열악해 근로자 불편이 크다”면서 “이번 공모에 선정돼 근로자 정주 여건이 개선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박경귀 아산시장은 “산업단지 내 인프라 개선은 인재 유치는 물론, 근로자 지역 정주에도 큰 영향을 미친다”고 강조하며 “이번 공모에 선정된다면 2023년 노후거점산업단지 경쟁력강화사업지구 연계산단 지정 이후 추진되고 있는 여러 인프라 개선 사업에도 탄력이 붙을 것으로 기대되는 만큼, 관계 기관·단체 등과 협력해 공모 선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아산시-인주산단협의회, 청년 친화형 산업단지 조성 논의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