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아산시, 한국산업단지공단과 ‘청년문화센터 건립 사업’ 본격 추진

박경귀 시장, “인주 청년문화센터 시작 거점별 사업 확대 노력”

온주신문 | 기사입력 2024/07/05 [17:26]

아산시, 한국산업단지공단과 ‘청년문화센터 건립 사업’ 본격 추진

박경귀 시장, “인주 청년문화센터 시작 거점별 사업 확대 노력”

온주신문 | 입력 : 2024/07/05 [17:26]

▲아산시(시장 박경귀)와 한국산업단지공단(이사장 이상훈)이 5일 시청 시장실에서 청년문화센터 건립 사업 추진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아산시(시장 박경귀)와 한국산업단지공단(이사장 이상훈)이 5일 시청 시장실에서 ‘인주산업단지 청년문화센터 건립 사업’ 추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한국산업단지공단은 청년문화센터 건립사업비 86억 중 국비 60억을 아산시에 지원하고 아산시는 센터 건립 및 사후 관리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한편 시는 지난 5월 한국산업단지공단에서 주최하는 ‘환경조성 사업’ 공모에 선정됐으며, 이에 따라 국비 60억 원, 시비 26억 원을 투입해 인주산업단지 나래근린공원에 청년문화센터를 조성할 계획이다.

 

청년문화센터에는 편의·체육·근로복지 시설 및 커뮤니티 공간 등을 조성해 청년 근로자는 물론, 인근 지역주민에게 일상에서 편의와 운동을 함께 할 수 있는 근접 생활 콘텐츠를 제공할 예정이다.

 

▲ 박경귀 아산시장이 한국산업단지공단 최경용 본부장과 사업 추진 관련 대화를 나누고 있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한국산업단지공단 최경용 본부장은 “한국산업단지공단은 기업과 근로자, 지역주민에게 쾌적하고 환경친화적 산업 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다각적으로 노력하고 있다”며 “인주산업단지가 즐거운 청년 산단으로 새롭게 변화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 박경귀 아산시장이 ‘인주산업단지 청년문화센터 건립 사업’ 추진 업무협약식에서 인주 청년문화센터를 시작으로 거점별 사업 확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경귀 시장은 “인주산단은 아산에서 가장 오래된 역사를 가진 산단으로 부족한 복지·문화·편의시설 등 열악한 생활환경으로 청년들의 호감도가 낮은 상황”이라며, “청년문화센터가 근로자들의 생활에 활력을 불어넣는 중요한 핫플레이스로 자리매김할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인주 청년문화센터를 시작으로 거점별 사업을 확대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박경귀 아산시장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