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아산시, 충남 최초 재난상황 관리 전담팀 신설

‘재난상황운영팀’ 365일 24시간 대응…빈틈없는 재난예방 및 초동대응 체계 구축

온주신문 | 기사입력 2024/07/08 [09:36]

아산시, 충남 최초 재난상황 관리 전담팀 신설

‘재난상황운영팀’ 365일 24시간 대응…빈틈없는 재난예방 및 초동대응 체계 구축

온주신문 | 입력 : 2024/07/08 [09:36]

 아산시(시장 박경귀)가 충청남도 최초로 재난 전담 인력을 편성해 재난상황실을 24시간 운영하는 ‘재난상황운영팀’을 신설했다.

 

이는 재난상황 시 신속하고 철저한 초동 대응으로 시민의 안전과 재산을 보호해 ‘안전도시’를 구현하기 위함이다.

 

시는 그동안 주간에 재난이 발생하면 안전총괄과에서 직접 대응하지만, 야간·주말·공휴일에 예기치 못한 재난 발생 시 재난 담당 당직자를 배치해 재난 상황을 관리해왔다.

 

하지만 최근 이상기후로 인한 여름철 폭우와 가을철 태풍, 겨울철 기습한파, 대형화재, 교통사고 등 각종 재난이 복잡하고 다양해지고 있어 이에 대한 신속하고 정확한 초기 대응이 더욱 필요해진 상황이다.

 

이를 위해 시는 최근 조직개편을 통해 재난상황운영팀을 신설하고 전담인력 4명을 배치해 재난상황실에서 365일, 24시간 빈틈없이 재난 예방조치 및 신속한 초동 대응이 이뤄질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축했다.

 

이번에 신설된 재난상황운영팀은 집중화된 재난정보 운영시스템을 통해 재난·안전 정보를 수집하고 상황 발생 시 관계기관 전파와 재난안전통신망을 통한 재난정보 공유 등 긴밀한 공조로 재난 초기 신속한 대응을 전담할 예정이다.

 

아울러 국가 재난관리정보시스템(NDMS)을 통해 행정안전부, 충청남도 등과 상황을 공유하고 전파함으로써 비상 상황 대비 공동대응체제를 중점적으로 추진하게 된다.

 

박경귀 시장은 “각종 재난으로부터 시민의 안전과 재산을 지키는 것은 지자체의 가장 중요한 책무”라며 “충청남도, 경찰, 소방 등 유관기관 간 더욱 강화된 공조를 통해 재난 상황을 선제적으로 예방하고, 신속히 대응함으로써 시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아산시를 만들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