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2024 고불 인문학 아카데미’ 스타트... 5월 1일 첫 강연 김경집 작가 진행

온주신문 | 기사입력 2024/04/23 [13:20]

‘2024 고불 인문학 아카데미’ 스타트... 5월 1일 첫 강연 김경집 작가 진행

온주신문 | 입력 : 2024/04/23 [13:20]

▲ 2024 고불 인문학 아카데미 안내문

 

 아산시(시장 박경귀)가 5월 1일 시청 시민홀에서 김경집 작가의 ‘인문학은 밥이다’를 주제로 ‘2024 고불 인문학 아카데미’ 첫 번째 이야기를 시작한다.

 

 

 

김 작가는 서강대 영어영문학과, 동 대학원 철학과를 졸업하고, 이후 카톨릭대학교 인간학교육원 교수로 활동한 바 있으며, 현재는 카톨릭대학교 인성교육센터 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저서로는 <삶이 내게 잘 지내냐고 물었다>, <햇살 좋은 날, 하루를 널어 말리고 싶다>, <마흔 이후 이제야 알게 된 것들>, <나이듦의 즐거움>, <진격의 10년, 1960년대>, <인문학은 밥이다> 등이 있으며, <2010년 한국출판평론상>을 수상한 바 있다.

 

김 작가는 우리 시대를 대표하는 인문학자로서 아카데미 인문학이 아니라, 대중 인문학의 나눔과 문화운동에 관심을 두고 강연 및 칼럼 연재 등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한편, ‘2024 상반기 고불 인문학 아카데미’는 7월까지 10회가 예정되어 있으며, 시민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평생학습과(041-537-3490)로 문의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